> 정치 > 국회·정당

황교안, 오늘 부산서 ‘조국 파면 시민연대’ 촛불집회 참여

한국당·바른미래당 부산시당 함께 주도
오후 6시 서면 금강제화 옆서 열려

  • 기사입력 : 2019년09월20일 05:40
  • 최종수정 : 2019년09월20일 17:2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규희 기자 =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20일 한국당과 바른미래당 부산시당 주도로 출범하는 ‘조국 파면 부산시민연대’ 첫 촛불집회에 참석한다.

조국 파면 부산시민연대는 이날 오후 6시 부산 부산진구 서면 금강제화 옆에서 촛불집회를 할 예정이다.

이날 집회에는 황 대표와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 부산 지역 국회의원, 당협위원장 등이 참가한다.

앞서 한국당과 바른미래당 부산시당은 조 장관이 사퇴할 때까지 매주 한 차례 집회를 열기로 합의한 바 있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지난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앞 계단에서 자유한국당 당원들이 ‘文정권 헌정유린 중단과 조국 파면 촉구 투쟁 집회’를 열고 있다. 2019.09.17 leehs@newspim.com

 

q2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