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충남

대전시시설관리공단, ‘날씨경영우수기업’ 3회 연속 선정

재해‧재난 대책반 운영 등 안전시책 추진 공로 인정받아

  • 기사입력 : 2019년09월09일 10:06
  • 최종수정 : 2019년09월09일 10:0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대전=뉴스핌] 라안일 기자 = 대전시시설관리공단이 ‘날씨경영우수기업’으로 재인증 받았다. 지난 2013년 첫 인증 이후 3회 연속 선정됐다.

공단은 기상청이 주최하고 한국기상산업기술원이 주관하는 ’2019년도 날씨경영우수기업 인증 심사‘ 에서 3회 연속 합격점을 받았다고 9일 밝혔다.

날씨경영우수기업 인증마크 [사진=대전시시설관리공단]

날씨경영우수기업은 경영에 날씨 정보를 활용해 매출 증가, 비용 절감, 부가가치창출, 재해 예방 등의 효과를 창출한 기업에 대해 인증하는 제도이다. 인증기간은 3년이다.

공단은 2013년 첫 인증을 받고 기상 관련 재해‧재난 대책반 운영, 계절별 재난대비 시설 점검 등 다양한 안전시책을 추진해왔다.

설동승 공단 이사장은 “앞으로도 시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시설 운영을 할 수 있도록 기상환경을 반영한 시설물 관리 등을 통해 시민을 행복하게, 시설을 가치있게, 가꾸는 공단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ra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