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유통

롯데물산, 한독 합작 웹드라마 '롯데하우스' 서울 웹 페스트서 수상

  • 기사입력 : 2019년08월28일 11:07
  • 최종수정 : 2019년08월28일 11:0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남라다 기자 = 롯데물산은 공동 제작한 한·독 합작 웹드라마 '롯데하우스'가 세계 최대 규모의 2019 서울 웹 페스트에서 '베스트 브랜디드 시리즈상'을 수상했다고 28일 밝혔다.

올해 열린 '서울 웹 페스트'는 약 30개국에서 230여개 작품이 출품됐으며, 웹 드라마 업계에서는 전 세계에서 최다 인원이 참여하는 대규모 국제행사다.

롯데하우스 주 촬영지인 롯데월드타워 전경[사진=롯데물산]

이번에 롯데하우스가 받은 베스트 브랜디드 시리즈상은 브랜드 혹은 특정 기업이 마케팅과 홍보용으로 만든 웹드라마 시리즈를 대상으로 시상하는 상으로, 올해 총 20개의 작품이 수상 후보에 올랐다.

롯데하우스는 괴테의 소설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에 나오는 여주인공 샤롯데가 살았던 독일 베츨라어시에 있는 생가 '롯데하우스'와 한국의 롯데월드타워를 넘나들며 펼쳐지는 한국과 독일 젊은이들의 로맨틱 코미디 작품이다.

웹드라마로는 처음으로 한국과 독일 제작사가 합작해 6개월간 3편의 시리즈로 제작됐다. 롯데하우스는 9월 중 롯데월드타워의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채널을 통해 감상할 수 있다.

 

nrd812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