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사회

[톡톡 장용동의 부동산 다시보기] 연봉 3천 이하 필수 통장, 청년 우대형 청약통장!

  • 기사입력 : 2019년08월23일 14:05
  • 최종수정 : 2019년09월09일 10:0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톡톡! 장용동의 부동산' 지난 시간에는 분양가 상한제에 관한 이야기 나눠봤습니다.

이번 '톡톡! 장용동의 부동산' 19화는 청년 우대형 청약통장과 청년주택에 대해 자세히 짚어봅니다.

“친구와 포도주는 오래 될수록 좋다”고 하죠. 포도주는 오래 될수록 깊은 향을 내고 친구도 오래 될수록 더 깊은 우정을 느낄 수 있다는 건데요. 금융상품 중에서도 이렇게 오래 될수록 좋은 것이 있습니다. 바로 청년 우대 청약 통장인데요. 가입 기간이 길면 길수록 주택청약 1순위 조건에 가까워지기 때문입니다.

청년 우대형 청약통장은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고 금리도 높습니다. 일반 청약통장이 1.8%정도의 금리라면 청년 우대형 청약통장은 3.3%의 금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특히 가입 기간이 2021년 12월 31일까지로 정해져있기 때문에 가입 대상에 해당 된다면 하루라도 빨리 가입하는 게 좋습니다. 가입 대상은 무주택세대주에 소득 조건은 연 3000만원 이하여야 하는 등 가입 조건이 정해져 있기 때문에 이에 해당하는 지 따져 보는 것이 우선입니다. 

청년 우대 청약통장은 월 2만원에서 50만원까지 자유롭게 납입을 할 수 있고 소득공제도 가능한데요. 시중 9개 수탁은행에서 모두 가입 할 수 있고 소득확인증명서 등 소득을 증명할 수 있는 서류와 주민등록증, 주민등록등본, 세대원 지방세 세목별 과세증명서를 가지고 방문하면 됩니다. 이미 청약통장을 보유한 가입 대상자는 일반 통장에서 청년 우대 청약통장으로 전환도 가능하다고 하네요.

결국 빠른 내 집 마련을 위해서는 정부가 무주택자를 위해 만든 제도들을 잘 활용해야 합니다. 저렴한 청년 임대주택에 살며 목돈을 불리다가 청약통장으로 아파트 분양을 노리는 것도 한 방법이겠죠. 정부도 전세보증금 80%까지 빌려주는 제도를 내놓는 등 주거지 마련을 위한 적극적인 노력을 하고 있습니다. 

정부의 다양한 주택정책을 잘 알아두는 것도 중요합니다. 청년들의 내 집 마련 지원을 위한 주택 정책만 16가지가 있는데요. 이 중 나에게 맞는 정책은 어떤 게 있는지 SH서울주택도시공사, LH 마이홈에서 확인해볼 수 있습니다.

서울시 역세권 2030 청년주택도 알아두면 좋은데요. 자세한 요건은 서울시 주거포털에서 확인 할 수 있습니다. LH가 주택을 매입해 30~50% 가격에 재임대하는 매입임대 사업도 있습니다. 아직 임대주택 공급은 적지만 내년부터 공급이 본격화 될 것으로 보이니 미리 원하는 지역을 눈여겨보는 게 좋겠습니다.

정부가 제공하는 주택 혜택들이 다양하기 때문에 직접 SH공사, LH공사, 서울시 홈페이지를 통해 살펴보는 게 필요하겠죠.

'톡톡! 장용동의 부동산' 앞으로도 여러분들이 부동산 전문가가 되는 그날까지 함께 하겠습니다.

[영상 다시보기▼]

korea201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