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켐트로닉스 '스카이뷰', 사각 제로 드라이빙 소비자 첫 선

르노삼성 QM6 탑재…켐트로닉스 독자 개발한 3D 기능 적용

  • 기사입력 : 2019년08월21일 11:45
  • 최종수정 : 2019년08월21일 11:4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진숙 기자 = 한국중견기업연합회는 회원사 켐트로닉스는 르노삼성자동차에 3D-HD 기반 어라운드뷰 모니터(AVM) 시스템 ‘스카이뷰’ 공급을 시작했다고 21일 밝혔다.

켐트로닉스는 지난 2월 르노삼성자동차와 어라운드뷰 모니터 시스템 개발 계약을 체결하고, 소프트웨어 기획·개발 및 하드웨어 연동 테스트, 다양한 주행 환경 시뮬레이션 등 무결점 가동을 위한 다각적인 검증 작업을 진행했다.

켐트로닉스 '스카이뷰'의 주요 기능. [사진=한국중견기업연합회]

스카이뷰에는 켐트로닉스가 독자 개발한 3D 기능이 처음으로 적용됐다. 4대의 외부 카메라 입력 데이터를 조합한 100만화소의 고해상도 3D 영상을 8.7인치 내부 스크린에 풀화면으로 제공한다.

스크린보다 출력 화면이 작은 기존 VGA(Video Graphics Array) 방식의 문제점을 개선하고, 해상도는 3배 이상 끌어 올렸다.

켐트로닉스 관계자는 “2D 모드만 지원한 이전 모델보다 넓은 주변 영상을 제공하고, 터치스크린, 360도 및 좌·우 화면 회전 기능을 제공해 편의성을 크게 높였다”며 “평행주차와 골목길 운전 등에 어려움을 겪는 초보 운전자와 앉은키가 작은 운전자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2013년 전장 부문 진출 이후 ‘켐트로닉스’는 무선충전, ADAS, V2X 등 다양한 부문으로 사업 영역을 확대했다. 르노삼성자동차 등 글로벌 완성차 업체에 AVM, 무선충전기 등을 공급하고, 판교, 세종 스마트시티 프로젝트에 V2X OBU(On-Board Unit), RSU(Road Side Unit) 등을 납품한다.

켐트로닉스 '스카이뷰'의 8.7인치 스크린 3D 모드. [사진=한국중견기업연합회]

켐트로닉스는 QM6로 유럽 시장의 문을 여는 한편, 자동차 전장 부문이 폭발적으로 확대되고 있는 중국 시장에도 적극적으로 진출할 계획이다.

김보균 켐트로닉스 대표이사는 “전장 부문 사업 확대에 더해 안정적인 전자·화학 부문 포트폴리오 구축, 씬글라스 생산 라인 증설, 신규 사업인 무선충전 수신 모듈 매출 성장 등으로 지난해보다 높은 성장을 전망한다”며 “임직원 모두 자신을 뛰어넘는다는 각오로 정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justic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