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지자체

안성시, 저소득층 대상 ‘하반기 영양플러스사업’ 실시

  • 기사입력 : 2019년08월19일 14:21
  • 최종수정 : 2019년08월19일 14:2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안성=뉴스핌] 이석구 기자 = 경기 안성시보건소가 기초생활수급자 및 기준 중위소득 80% 이하 임신부, 출산·수유부, 66개월 미만 영유아를 대상으로 ‘2019년 하반기 영양플러스사업’을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영양플러스사업은 영양문제(빈혈, 저체중, 영양불량 등)를 가진 대상자에게 매월 1회 영양교육 및 상담을 실시하고 특정 보충식품을 6~12개월 동안 지원한다.

경기 안성시보건소 전경[사진=안성시청]

신청조건은 기초생활수급자 및 기준 중위소득 80% 이하(4인 가족일 때 직장건강보험료 12만60원 지역 11민3534원)의 안성시 거주자 중 임신부, 출산·수유부, 66개월 미만 영유아 가운데 빈혈, 저체중, 성장 부진, 영양섭취상태 불량 중 한 가지 이상의 영양위험요인이 있어야 한다.

대상자로 선정되면 매월 1회 영양교육 및 상담을 통해 올바른 섭취방법을 배우고 보충식품(쌀, 계란, 감자, 당근, 우유, 오렌지주스 등)을 매달 월 1~2회 가정으로 제공받을 수 있다.

박창양 보건소장은 “영양플러스사업을 통해 영양상태 개선은 물론, 올바른 식생활 관리로 임산부와 영유아의 건강증진에 기여할 것”이라며 “적절한 영양관리와 영양교육이 필요한 대상자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신청기간은 다음달 16, 17일 양일 간이며 구비서류를 준비해 직접 보건소 1층 모자보건실로 방문·신청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시 보건소(031-678-5358,5913)로 문의하면 된다.

lsg002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