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 마켓·금융

중국 전자상거래 3대 쇼핑축제 쑤닝이거우 '818일' 발진

온오프 실시간 연결한 '전매장판매' 플랫폼 제공
사용자 5억명 넘는 100만개 커뮤니티 그룹 모집

  • 기사입력 : 2019년08월14일 17:48
  • 최종수정 : 2019년08월14일 17:4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경동 기자 = 중국의 전자상거래 플랫폼들이 3대 쇼핑축제 이벤트를 통해 눈부신 매출 성장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쑤닝이거우(蘇寧易購)는 8월 18일 '쑤닝818파샤오거우우제(發燒購物節)'를 앞두고 벌써부터 치열한 마케팅전을 벌이고 있다. 

중국 경제발전에 따라 소비시장은 매년 8%의 고속성장을 하고 있다. 전자상거래 3대 쇼핑축제를 이끌고 있는 알리바바(阿裏巴巴), 징둥(京東)과 쑤닝이거우는 급성장하는 소비시장의 혜택을 함께 누리고 있다. 중국 전자상거래 3대 쇼핑축제는 징둥의 ‘618’, 쑤닝이거우의 818, 알리바바의 쌍11(11월 11일)이다. 

8월 18일을 의미하는 쑤닝818거우우제 홍보물 [사진=바이두]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인 알리바바는 지난해 광군제때 자사 톈마오를 통해 총 2135억위안의 판매실적을기록했다. 알리바바의 온라인 플랫폼 톈마오는 한마(盒馬), 인타이(銀泰), 다룬파(大潤發) 등의 오프라인과 연합해서 사용자가 이들 매장에서 QR코드를 통해 구매보조금이나 홍바오(紅包)를 수령하는 행사를 펼쳤다. 

금년 618때 징둥은 1억위안이 넘는 ‘생일홍바오대작전’ 이벤트 등 일련의 빅데이 활동을 펼쳤다. 이들 행사는 온라인에서 징둥전문매장, 징둥의집(京東之家), 부부가오(步步高), 융후이슈퍼마켓(永輝超市) 등과 연계해 진행했다. 

하지만 쑤닝818거우우제를 치르는 쑤닝이거우는 "알리바바와 징둥은  이미 수년간 같은 형식과 반복되는 내용으로 행사를 진행함으로써 소비자들의 열정도 많이 식었다"고 분석했다. 이에 쑤닝이거우는 오는 8월 18일을 맞아 '볼 것도, 살 것도, 모두 옆에 있다'는 슬로건으로 내걸고 온라인 다중 플랫폼과 오프라인의 각종 상품을 연계하여 회원을 맞을 예정이다.

허우언룽 쑤닝이거우 총재는 “이번에 쑤닝은 가장 엄격하고 철저하다고 할 만한 ‘Fire상품관리 프로젝트’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 ‘Fire프로젝트’는 선별추천(Fighting), 전과정 관리감독(Involvement), 우수품질추천(Refining), 정품보장(Ensurance) 등 네 가지 항목을 중심으로 서로 다른 품질관리 방법으로 고객에게 응대한다. 사용자가 품질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면 신속하게 해결해 줌으로써 더욱 품질 좋은 쇼핑환경을 만든다는 계획이다.

쑤닝이거우의 허우언룽(侯恩龍) 총재는 쑤닝의 모든 매장을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실시간으로 연결하여 하나로 묶은 '전매장판매' 플랫폼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밖에도 쑤닝광장(蘇寧廣場), 쑤닝콰이샤오(蘇寧快消), 쑤닝미니마트(蘇寧小店), 소매클라우드(零售雲), 쑤닝지우(蘇寧極物), 쑤닝훙하이쯔(蘇寧紅孩子), 쑤센성(蘇鮮生), 쑤닝극장(蘇寧影城), 쑤닝스포츠(蘇寧體育) 등 10여개의 오프라인 소매 매장이 있어 시간과 공간의 제한없이 쇼핑을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쑤닝콰이샤오(蘇寧快消)는 백화점과 전통적인 상점, 슈퍼을 하나로 묶은 것이다. 특히 원산지에서 직접 배송하는 전략을 세워 신선하고 맛있는 원료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쑤닝샤오뎬(蘇寧小店), 쑤닝지우(蘇寧極物) 등은 818기간에 3.0 버전의 새로운 형식으로 개점한다. 그 중에 쑤닝샤오뎬3.0은 주방, 식사, 식음료 등의 각 구역을 설치하여 쑤닝샤오뎬의 혁신을 주도해 브랜드특화, 차별화, 이익창출의 중요 요소가 됐다.

쑤밍지우3.0은 젊은층에 초점을 맞춰 그들의 새로운 생활방식과 서비스를 체험하도록 하고 있다. 쑤닝은 온라인에서 쑤샤오퇀(蘇小團), 투이커(推客), 퉈커(拓客) 등을 바탕으로 커뮤니티 진지를 구축해 이미 사용자 규모가 5억명 넘는 100만개의 커뮤니티 그룹을 모집했다.

쑤닝이거우의 "인터넷에서, 거리에서, 쑤닝에서"라는 홍보물 [사진=바이두]

쑤닝818거우우제 기간에 소비자는 집에서 스마트폰으로 혹은 집 근처의 쑤닝광장 등에서 쇼핑을 즐길 수 있다. 또한 3,4선 지방도시 소비자들도 쑤센성에 가서 즉석에서 음식을 만들어 시식할 수 있고, 집 앞의 쑤닝미니마트에 가서 물건을 살 수도 있다.

중국 3대 쇼핑축제에 최근  ‘88싸오훠제(掃貨節)’가 도전장을 내밀었다. '아버지의 날'과 같은 날인 8월 8일에 즈푸바오(支付寶)가 배달앱 업체인 어러마(餓了麽)와 손잡고 만든 ‘88싸오훠에서는 알리바바의 안면인식결제시스템을 선보여 큰 관심을 끌었다. 88싸오훠제는 무더운 여름날 어러마와 공동으로 진행한다는 점에서 여름 야시장을 겨냥한 것으로 분석된다.

hanguogeg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