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해외스포츠

한국 남자배구, 2연패... 2020 도쿄올림픽 직행 실패

  • 기사입력 : 2019년08월11일 06:59
  • 최종수정 : 2019년08월11일 07: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남자배구가 2020 도쿄올림픽 직행에 실패했다.

임도헌 감독이 이끄는 한국 남자 배구 대표팀(세계랭킹 24위)은 11일(한국시간) 네덜란드 로테르담 아호이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대륙간 예선전 B조 2차전에서 미국에 세트 스코어 0대3(20-25 21-25 16-25)으로 완패했다.

한국 남자배구가 미국에 완패, 2020 도쿄올림픽 직행에 실패했다. [사진= FIVB]

지난 1차전에서 풀세트 접전 끝에 네덜란드(세계랭킹 15위)에 역전패한 한국은 ‘세계랭킹 2위’ 높은 벽을 넘지 못했다. 강한 서브와 블로킹에 고전한 한국은 신영석이 10점, 곽승석이 8점을 올렸으나 힘에 부쳤다.

세계예선에서는 각 조 1위 팀만이 올림픽 출전권을 확보한다. 이미 미국과 네덜란드가 2승씩을 거둬 한국이 12일 벨기에(세계 랭킹 12위)와의 최종전에서 승리해도 조1위를 할수 없다.

한국은 내년 1월 도쿄올림픽 대륙예선에서 20년 만의 올림픽 본선 티켓에 재도전한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