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통신

한상혁 방통위원장 후보자 "허위조작정보 심각성 인식...개선책 고민"

  • 기사입력 : 2019년08월09일 16:58
  • 최종수정 : 2019년08월09일 16:5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나 기자 = 한상혁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후보자가 방송통신의 공공성 확보를 강조했다.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 [사진=청와대]

한 후보자는 9일 "변화의 중심에 선 방송통신이 국민이 소통하는 공간으로서 공공성‧공정성을 확보하며 건전한 인터넷 문화 조성을 저해하는 허위조작정보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개선책을 고민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급변하는 방송통신 환경에 맞춰 방송통신산업의 발전과 이용자 중심의 미이어 복지를 구현할 수 있도록 새로운 방송통신 비전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방송통신 분야에 어려운 현안이 많은 시기에 방송통신위원장에 내정돼 어깨가 무겁다"면서 "방송통신 정책을 책임지는 기관장으로서 기회가 주어진 만큼 그동안 경험을 살려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 후보자는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인사청문회를 거친 후 청문회를 통과하면 4기 방송통신위원회를 이끈다. 임기는 내년 8월까지다.

 

abc12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