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해외스포츠

[테니스] 정현, 허벅지 근육 이상으로 요카이치 챌린저 8강 기권

남지성, 8강진출 실패

  • 기사입력 : 2019년08월09일 16:24
  • 최종수정 : 2019년08월09일 16:2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윤영 기자 = 정현이 허벅지 근육이상으로 준준결승에서 기권했다.

정현(24·141위·한국체대)은 9일 미에현 요카이치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요카이치 챌린저(총상금 5만4160달러)서 8강전 워밍업 도중 기권했다.

정현이 허벅지 근육이상으로 준준결승에서 기권했다. [사진= 로이터 뉴스핌]

정현의 매니지먼트사 IMG 코리아는 "왼쪽 허벅지 뒤쪽 근육에 이상을 느껴 경기에 뛰지 않기로 했다. 부상 예방 차원에서 내린 결정"이라고 설명했다.

허리부상으로 약 6개월 동안 휴식기를 가졌던 정현은 지난주 복귀 후 출전한 중국 청두 챌린저에서 우승컵을 들어 올린 뒤 요카이치 챌린저 16강까지 7연승을 내달렸다.

정현은 캐나다 밴쿠버로 이동해 챌린저 대회에 한 차례 더 출전한 뒤 시즌 마지막 메이저 대회인 US오픈 예선을 준비할 예정이다.

같은날 열린 준준결승전서 남지성(25·255위·세종시청)은 시마부쿠로 쇼(일본713위)에게 1대2로 패하며 4강 진출에 실패했다.

남지성이 욧카이치챌린저서 8강 진출에 실패했다. [사진= 루이스앤클라크커뮤니케이션스]

yoonge9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