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자동차

현대차, 추석연휴 맞이 베뉴·신형 쏘나타 등 고객 시승차 300대 지원

10개 모델 300대 지원...홈페이지에서 신청

  • 기사입력 : 2019년08월08일 09:57
  • 최종수정 : 2019년08월08일 09:5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현대자동차는 추석연휴를 맞이해 신형 쏘나타, ‘혼라이프SUV’ 베뉴 등 10개 모델 총 300대를 지원하는 추석 맞이 시승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현대자동차가 추석을 맞아 시승 이벤트를 실시한다. [사진 = 현대자동차]

추석을 맞이해 열리는 이번 행사는 올해로 10년째 진행중이다. 고객에 대한 감사의 의미로 추석 귀성길 무상으로 차량을 지원한다.

시승 이벤트 대상은 만 21세 이상 운전면허 소지자로 현대차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31일까지 신청할 수 있다. 대상 중 300명을 추첨해 내달 5일 발표할 예정이다. 당첨된 고객은 추석 연휴 기간인 다음달 11일부터 17일까지 6박7일간 시승 기회를 갖게 된다.

현대차는 고객 인기가 높은 △아반떼 △i30 △벨로스터 △쏘나타 △그랜저 △그랜저 하이브리드 △베뉴 △코나 △투싼 △싼타페 등 10개 차종을 시승 차량으로 준비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고객들의 추석연휴가 풍성해질 수 있도록 이벤트를 마련했다”며 “평소 관심있던 차량을 직접 시승해 안전하고 기분좋은 귀성길이 되길 바란다”꼬 전했다.

 

onewa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