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건설인 이야기를 담다" 건설협회 '건설통통TV' 열어

  • 기사입력 : 2019년07월30일 09:56
  • 최종수정 : 2019년07월30일 09: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동훈 기자 = 건설업계가 업계의 이미지 제고와 국민과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유튜브 방송 채널을 열었다

30일 대한건설협회에 따르면 유튜브 채널 '건설 통통 TV'가 지난 29일 개국했다.

대한건설협회 유튜브 채널 ‘건설 통통 TV'는 다양한 건설소식 전달을 위해 'News', 'TV속의 건설' 그리고 건설인의 이야기를 쉽고 재밌게 풀어가는 '건설 다 까보자'라는 대담 토크를 마련했다.

특히 이번 토크 1화는 ‘공공 공사비 정상화’라는 주제로 정병윤 상근부회장이 대담자로 나섰다. 또한 국민들에게 건설업을 제대로 알리고 부정적 이미지 해소를 위해 단란한 네가족의 일상에서 그려지는 '딸 바보 박건씨의 365일'웹툰을 기획시리즈로 준비했다.

이와 함께 대한민국의 경이로운 건축물, 교량 등을 드론으로 촬영한 영상과 선사시대부터 현대까지 건설산업 발자취를 영상화한 특집은 해외 구독자를 위해 영문자막까지 제공할 예정이다.

대한건설협회 유주현 회장 (첫째줄 오른쪽에서 5번째)이 단체장, 시도회장들과 함께 유튜브 개국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한건설협회]

유주현 대한건설협회 회장은 “앞으로 건설 통통 TV 유튜브 채널에서 첫째 우리 건설산업이 업계나 국민경제에 얼마나 기여해 왔는지. 둘째 모든 산업중에서도 경제파급 효과와 고용유발 효과가 가장 큰 산업이라는 점. 셋째 지속적인 국가발전을 위해 SOC(사회간접자본) 투자 확대와 적정공사비 지급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점. 넷째 4차 산업혁명에 건설산업이 선봉에 서서 국가 발전을 이끌어 가겠다는 점 등을 국민들에게 제대로 알리고 지지와 성원을 받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유주현 회장은 "콘텐츠 발굴과 아이디어 제공 등의 업계 종사자 모든 분들의 참여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이날 개국식 행사에는 건협 본회 김한주 회원감사를 비롯한 서울시회, 대구시회, 인천시회, 울산시회, 경기도회, 강원도회, 충북도회, 전북도회, 경북도회 9개 시·도회장 및 , 전경선 회원이사가 참석했다.

또 건설단체장으로 건설공제조합이사장, 대한전문건설협회장, 대한주택건설협회장, 해외건설협회장, 대한기계설비건설협회장, 대한건설기계협회장, 한국엔지니어링협회장 그리고 유관기관에서 한국건설산업연구원장, 건설기술교육원장이 함께 했다.

 

dongle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