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반도체·디스플레이

삼성전자, 갤럭시폴드 9월 출시…연기 3개월만 공식 발표

"최종 테스트 진행중, 9월부터 글로벌 시장 순차 출시"

  • 기사입력 : 2019년07월25일 10:19
  • 최종수정 : 2019년07월25일 14:4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백진엽 기자 = 삼성전자가 폴더블폰인 '갤럭시 폴드'(Galaxy Fold)를 9월 출시한다. 지난 4월말 기기 결함으로 출시를 연기한 이후 3개월만에 출시 시기를 공식적으로 밝혔다.

삼성전자는 폴더블폰인 '갤럭시 폴드'를 9월 출시할 예정이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새로운 모바일 카테고리 제품인 '갤럭시 폴드'를 9월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당초 계획했던 출시 시기를 미뤄가면서까지 결함을 분석한 만큼, 개선 사항에 대한 엄격한 테스트를 진행했다고 강조했다.

우선 '갤럭시 폴드'에 탑재된 인피니티 플렉스 디스플레이(Infinity Flex Display) 최상단 화면 보호막을 베젤 아래까지 연장해 화면 전체를 덮었다화면 보호막이 디스플레이의 한 부품으로 보이게 하는 동시에 임의로 제거할 수 없도록 했다.

지난 4월 시연 제품을 사용했던 일부 체험단들이 보호막을 억지로 제거해 기기가 망가질 수 있다는 우려를 제기했다. 삼성전자는 이를 개선해 화면 보호막을 임의로 제거할 수 없도록 한 것이다.

아울러 삼성전자는 '갤럭시 폴드'의 접고 펴는 사용 경험은 유지하면서 외부 이물질로부터 제품을 더욱 잘 보호할 수 있도록 구조를 보강했다고 설명했다. 힌지 상하단에 보호 캡을 새롭게 적용해 내구성을 강화했고, 인피니티 플렉스 디스플레이 뒷면에 새로운 메탈 층을 추가해 디스플레이를 더 잘 보호하도록 했다 힌지 구조물과 '갤럭시 폴드' ·후면 본체 사이 틈을 최소화했다.

'갤럭시 폴드'는 펼쳤을 때는 갤럭시 스마트폰 중 가장 큰 7.3형 디스플레이로 여러개의 애플리케이션을 동시에 사용 가능해 강력한 멀티 태스킹 경험을 제공한다. 반면 접었을 때는 4.6형의 커버 디스플레이를 통해 스마트폰의 모든 기능을 한 손으로 사용할 수 있다. 하나의 제품으로 태블릿과 스마트폰의 사용 경험을 모두 얻을 수 있다.

삼성전자는 현재 최종 제품 테스트를 진행 중이며, 9월부터 글로벌 시장에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jinebit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