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남부

U-18 고양국제여자축구 교류전, 17일부터 열전 돌입

  • 기사입력 : 2019년07월15일 17:56
  • 최종수정 : 2019년07월15일 17: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고양=뉴스핌] 박신웅 기자 = 경기도 고양시는 오는 17∼19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제15회 'U-18 국제 여자축구 교류전'을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고양시와 문체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후원하고 한국여자축구연맹이 주최하는 이번 대회에는 한국, 중국, 일본, 베트남 4개국에서 참가한다.

제15회 'U-18 국제 여자축구 교류전'이 열리는 고양종합운동장 모습 [사진=고양시청]

경기는 △17일 일본-중국(오후 3시), 한국-베트남(오후 5시) △18일 베트남-일본(오후 3시), 중국-한국(오후 5시) △19일 한국-일본(오후 3시30분), 베트남-중국(오후 5시10분) 일정으로 열리며 우승팀은 풀리그로 정한다. 입장은 무료이다.

특히 19일 오후 3시30분에 열리는 한국과 일본의 경기는 오랜 라이벌의 맞수대결로 관심을 끌고 있다.

이날 경기는 MBC-TV 생중계로 진행돼며 치어리더들이 관중석에서 시민들과 신나는 응원을 함께할 예정이다. 또 하프타임에는 주엽고 치어리딩팀 12명이 절도있고 파워넘치는 공연도 선사할 계획이다.

고양시 관내 육군 1군단과 9사단, 60사단 등 군에서도 단체관람을 계획 중이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고양시는 한국여자축구의 미래인 한국선수단을 비롯해 대회에 참가하는 4개국 선수들의 파이팅을 응원한다”면서 ”고양시민들의 많은 관람과 응원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4개국 선수단은 오는 16일 개막에 앞서 고양시 관내 스포츠몬스타와 아쿠아플라넷을 방문하는 문화탐방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amos100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