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반도체·디스플레이

삼성 '갤럭시노트10', 내달 23일 한국 출시...9일부터 예판

업계 "유력한 날짜로 거론되는 중"

  • 기사입력 : 2019년07월12일 16:44
  • 최종수정 : 2019년07월12일 16:4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삼성전자의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노트10이 다음달 23일 국내에 출시될 전망이다. 

한 고객이 삼성전자의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노트9'을 체험하고 있다. [사진=이윤청 기자] deepblue@newspim.com

12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다음달 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갤럭시노트10을 공개하고 같은 달 9일부터 한국에서 예약판매를 시작한다.

예약판매는 19일까지며 20일부터 이들을 대상으로 하는 선 개통을 진행한다. 정식 출시는 23일로 예상된다. 

이동통신업계 한 관계자는 "다음달 23일 출시가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지만 협의중인 상황으로 아직 최종 확정된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갤럭시노트10은 노트 시리즈 처음으로 일반 모델과 '플러스' 모델 2가지로 출시될 전망이다. 기존에는 용량만 다른 버전으로 나왔으나 이번에는 기존 갤럭시S 시리즈와 같이 상위 버전인 '플러스' 모델이 나온는 것이다.

일반 모델은 6.4인치 디스플레이에 후면 3개 카메라를, 플러스 모델은 6.8인치 디스플레이에 후면 4개 카메라를 탑재할 것으로 보인다. 

이동통신 서비스는 LTE와 5G 2가지가 지원되지만 국내에는 5G 모델만 나올 것으로 예측된다. 전면 디스플레이는 카메라 구멍만 남겨놓고 베젤을 최소화 한 인피니티-O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 3.5mm 이어폰 단자와 측면에 있던 빅스비 호출 버튼을 없앨 것으로 추정된다. 

이와 관련, 삼성전자 관계자는 "출시 전 제품에 대해 확인해줄 수 없다"고 말했다.

 

sj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