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방·안보

[종합 2보] 軍 "北 무인목선 갑판서 그물 발견, 동력장치는 없어"

12일 오전 강원도 거진 1리 해안가서 해경이 최초 발견
北 무인목선, 길이 9.74m, 폭 2.5m, 높이 1.3m 확인

  • 기사입력 : 2019년07월12일 14:24
  • 최종수정 : 2019년07월12일 14:2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노민호 기자 = 군 당국은 12일 강원도 고성군 해안가에서 북한 무인(無人) 소형목선이 발견돼 확인·조치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합동참모본부 관계자는 이날 "12일 오전 10시37분께 강원도 고성군 거진 1리 해안가(해안으로부터 30m가량 이격)에서 해양경찰청이 발견한 북한 무인 소형목선에 대해 확인·조치 중에 있다"고 말했다.

합참 관계자는 "해경이 해안 도보 순찰 중 발견했다"며 "당시 해군에서 파악한 작전기상 파고는 1.5~2.5m였다"고 설명했다.

[서울=뉴스핌] 노민호 기자= 서울 용산구 국방부 청사. noh@newspim.com

합참에 따르면 목선은 길이 약 9.74m, 폭 2.5m, 높이 1.3m이다. 갑판에는 소량의 그물이 발견됐으며 동력장치는 없었고 거의 침수된 상태였다.

최근 군은 북한 목선의 '해상판 노크 귀순' 사건을 계기로 북한 소형 선박들이 수시로 출몰하는 북방한계선(NLL) 일대에 군함을 추가 배치하는 등 해상 경계를 강화하고 있다.

 

no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