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화학

한화, 국내 거주 외국군 장교·가족 프로야구 경기 초청

"한국을 알리고 생활적응 지원하는 활동 지속할 것"

  • 기사입력 : 2019년07월12일 09:51
  • 최종수정 : 2019년07월12일 09:5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권민지 기자 = 한화가 국내 생활 중인 외국군 장교와 가족에 프로야구 경기 관람의 기회를 제공했다.

한화는 지난 11일 30개국 외국군 장교와 가족 200여 명을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한화이글스와 SK와이번스의 홈경기를 관람하도록 지원했다고 12일 밝혔다.

한화 방산계열사가 11일 30개국 외국군 장교와 가족 200여 명을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로 초청해 야구 경기를 함께 관람했다. 이번 행사는 올해 말 2년간 교육을 바치고 고국으로 돌아갈 예정인 각국 군인과 가족들에게 독특한 야구 응원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한국에 대한 유쾌한 추억쌓기를 지원하는 차원에서 진행됐다. [사진=한화]

외국군 장교들은 작년 초 입국해 현재는 국방대학교와 합동대학교에서 군사교육을 받고 있다. 총 2년간의 한국생활을 마치고 올해 귀국인 이들이 야구를 접해본 적이 없다는 소식을 듣고 이번 행사가 추진됐다.

한화는 2017년부터 군과의 협조를 통해 외국군 장교를 위한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며 외국군 장교들에 한국을 알리고 생활적응을 지원하는 활동을 진행 중이다.

한화 관계자는 "지난해 평창 동계올림픽 당시에는 티켓 300장을 외국군 장교와 가족에게 기증했다"며 "외국군 장교들에 한국을 알리고 생활적응을 지원하는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dotor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