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충북

충북경찰, 의붓아들 사망사건 고유정 2차 대면 조사

  • 기사입력 : 2019년07월02일 18:07
  • 최종수정 : 2019년07월02일 18:0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청주=뉴스핌] 박상연 기자 = 충북경찰이 '제주 전 남편 살인사건' 피의자 고유정(36·여)의 의붓아들(4) 사망사건을 조사하기 위해 고씨에 대한 추가 대면조사를 벌인다.

충북지방경찰청사 전경 [사진=충북지방경찰청]

2일 청주상당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제주교도소에서 고씨 대면 조사를 벌인 경찰은 오는 4일 다시 제주교도소로 수사관들을 보내 고씨에 대한 2차 대면조사를 진행한다.

경찰은 프로파일러를 포함한 수사관 7명을 투입해 10시간가량 고씨를 조사했으며, 추가 조사 필요성이 있다고 판단해서 2차 조사에 나선다.

전날 조사에서 고씨가 묵비권을 행사하는 등 의붓아들 사망에 대해 입을 열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고씨에 대한 추가 조사를 벌여 범죄 연루 여부를 판단한 뒤 자신의 아들에 대한 살인 혐의로 고소한 현 남편 A(37)씨를 직접 조사할지 여부를 결정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A씨는 "아들의 부검 결과와 고씨의 행적 등을 종합할 때 고씨가 아들을 살해한 것으로 의심된다"며 고소장을 제출했다.

고씨는 지난 1일 전 남편에 대한 살인, 사체손괴·은닉 혐의로 구속 기소됐다.

syp203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