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은행

신보, '신한류 해외진출기업' 보증제 도입

해외진출 희망하는 중소 문화콘텐츠기업 우대 지원

  • 기사입력 : 2019년07월01일 15:13
  • 최종수정 : 2019년07월01일 15:1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진호 기자 = 신용보증기금은 중소 문화콘텐츠기업의 수출과 한류 확산을 지원하기 위해 한국콘텐츠진흥원과 함께 ‘신한류 해외진출기업 보증’을 도입한다고 1일 밝혔다.

대구혁신도시에 위치한 신용보증기금 본사.


지원대상은 문화콘텐츠를 제작중이거나 제작완료하고 해외진출을 희망하는 중소기업이며, 신보는 대상기업의 해외 시장조사, 현지화 제작, 현지 마케팅 등에 필요한 자금을 지원한다.

또한 신보는 보증비율(90%)과 보증료(최대 0.4%포인트 차감)를 우대 적용할 방침이다.

대상기업은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1년간 2.5%포인트의 이자비용 지원도 받을 수 있어 금융비용 부담이 크게 완화된다.

신보 관계자는 “콘텐츠기업은 고부가가치를 창출하는 혁신성장의 핵심동력으로 양 기관은 콘텐츠기업을 위한 추가 지원제도도 같이 준비하고 있다”며 “양 기관의 협력을 통해 한국의 중소 콘텐츠기업들이 세계시장으로 뻗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rpl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