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구경북

포스코, 20일까지 2019년 상반기 주니어 공학교실 운영

포항 소재 초등학교 “포스코 선생님들과 과학자 꿈 펼쳐요”

  • 기사입력 : 2019년06월17일 18:02
  • 최종수정 : 2019년06월17일 18:0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포항=뉴스핌] 박용 기자 = 포스코 포항제철소가 ‘자동차 속 철강이야기’라는 주제로 주니어 공학교실을 지난 13일부터 오는 20일까지 송도, 인덕, 청림 등 6개 초등학교 306명을 대상으로 운영한다.

17일 포스코에 따르면 주니어 공학교실은 철의 이해도를 높이고 미래 과학기술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포스코에서 진행하는 실습형 과학수업 프로그램이다.

17일 대해초등학교에서 진행한 주니어 공학교실에서 포항제철소 엔지니어들과 학생들이 키트 실습교육을 진행하는 모습.[사진=포항 포스코]

포항제철소 엔지니어로 구성된 주니어 공학교실 강사들은 매년 2회 인근 초등학교에 방문해 과학을 응용한 만들기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학생들은 키트 실습교육을 통해 자연스럽게 과학 원리를 학습하고 우리 산업의 기반인 철강의 중요성을 체험한다.

강사로 참여한 포항제철소 박상준 사원은 “자동차는 아이들이 좋아할 뿐만 아니라 열연, 냉연, 스테인리스 등 다양한 강종이 쓰여 철의 특성과 용도를 설명하기 좋다”며 “전기자동차 모형을 만드는 실습을 통해 아이들이 학습에 몰입하고 철에 관심을 갖는 모습을 보면서 보람을 느꼈다”고 말했다.

올해부터는 학생들과의 눈높이를 맞추기 위해 입사 4년 미만의 사원을 주축으로 강사를 모집하고 대학생 보조강사를 추가 선발했다. 포항제철소는 지난 5월까지 주니어 공학교실 강사로 활동할 임직원 24명을 모집하고 공학한림원에서 강사 교육을 실시했다.

포스코는 기업시민 활동의 일환으로 2004년 9월부터 서울, 포항, 광양에서 주니어 공학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 16년간 제철소 인근 1만7000여 명의 초등학생이 주니어 공학교실에 참여했다

py351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