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송·연예 > 영화

봉준호 '기생충', 칸영화제 이어 시드니영화제 대상 수상

  • 기사입력 : 2019년06월17일 08:55
  • 최종수정 : 2019년06월17일 09:4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장주연 기자 =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제66회 시드니영화제에서 최고상인 시드니 필름 프라이즈를 수상했다.

봉준호 감독은 지난 16일(현지시간) 호주 시드니 스테이트 시어터에서 열린 시드니영화제 폐막식에 참석해 트로피와 상금 6만 호주달러(약 4900만원)을 받았다. 

[사진=시드니영화제 공식 SNS]

영화제 측은 ‘기생충’에 대해 “충격적일 정도로 장르적 관습을 무시하고 있다. 부드럽고 잔인하면서도 아름답고 가혹하며 재미있고 비극적이다. 계급 탐구의 명작”이라고 평가했다.

한편 ‘기생충’은 전원 백수인 기택네 장남이 고액 과외 면접을 위해 박사장네 집에 발을 들이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다. 제72회 칸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작으로 호주에서는 오는 27일 개봉한다. 

jjy333jj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