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증권

전자증권 도입 D-100...예탁결제원, 성공 결의대회 실시

전자증권제도 시행·시스템 오픈 성공 결의 다져

  • 기사입력 : 2019년06월07일 16:05
  • 최종수정 : 2019년06월07일 16:1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민수 기자 = 한국예탁결제원이 전자증권제도 시행 100일을 앞두고 전자증권제도 시행 및 시스템 오픈 성공 결의대회를 가졌다.

전자증권제도 시행 D-100을 맞아 이병래 예탁결제원 사장(사진 가운데) 등 관계자들이 7일 서울사옥에서 열린 전자증권제도 시행 및 시스템 오픈 성공 결의대회에서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 한국예탁결제원]

7일 서울사옥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예탁결제원 전자증권시스템 구축 테스크포스(TF)와 시스템 개발업체 임직원 등 총 70여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전자증권시스템 구축 사업 경과 및 향후 일정을 점검하는 한편 남음 기간 제도 시행 준비와 시스템 구축에 만전을 기하자는 결의를 다졌다.

이병래 예탁결제원 사장은 “전자증권제도 도입은 종이증권 기반의 국내 자본시장 패러다임을 대전환시키는 중차대한 역사적 과업”이라며 “본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모든 관계자는 사명과 자부심을 가지고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현재 예탁결제원은 전산프로그램 개발을 마치고 증권회사, 은행, 발행회사, 명의개서대행회사, 자산운용회사 등 자본시장 참가자 약 300여개사 참여하는 대내외 시스템 테스트를 진행 중이다.

한편 전자증권제도는 오는 9월16일 정식 시행될 예정이다.

 

mkim0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