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설리, 속옷 미착용 영상 또 관심…남의 시선 개의치않는 당당 행보

  • 기사입력 : 2019년05월22일 17:45
  • 최종수정 : 2019년05월22일 17:4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가수 겸 배우 설리가 또 한 차례 속옷을 미착용해 관심을 받고 있다.

설리는 22일 인스타그램에 “그 어디선가”라는 짧은 글과 함께 영상을 올렸다.

[사진=설리 인스타그램]

영상 속 설리는 분홍색 민소매 티셔츠를 입고 어디론가 걷고 있다. 한 손에 검은색 모자를 들고 머리를 정리한 후 다시 쓰는 행동을 한다. 자연스럽게 속옷을 입지 않은 것이 눈에 띈다.

앞서 설리는 본인의 속옷 미착용을 지적하는 한 네티즌에게 “시선 강간이 더 싫다”고 솔직한 속내를 밝힌 바 있다. 이밖에도 그는 여러 차례 속옷을 입지 않은 채 자유롭게 사진을 올리며 SNS 활동을 해왔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