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한-덴마크 수교 60주년…덴마크 왕세자비, 한국 어린이들과 공연 관람

주한 덴마크 대사관서 초청한 극단 미쉬매쉬 'The Nose' 관람

  • 기사입력 : 2019년05월21일 09:29
  • 최종수정 : 2019년05월21일 09:3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황수정 기자 = 덴마크 메리 왕세자비가 오는 22일 종로 아이들극장에서 한국 어린이들과 함께 한-덴마크 수교 60주년 기념공연 'The Nose'를 관람한다.

'The Nose' 공연 장면 [사진=종로문화재단]

종로 아이들극장은 전국 지방자치단체 중 최초로 설립된 어린이 전문 공연장이다. 이번 특별 공연에 종로구 소재 초등학생 100여명이 초청됐다.

'The Nose'는 러시아 작가 니콜라이 바실리예비치 고골의 유명 단편을 토대로 제작된 아크로바틱마임극이다. 덴마크의 명성있는 극단 미쉬매쉬의 대표 공연으로, 한-덴마크 수교 60주년을 기념해 주한 덴마크 대사관에서 초청한 공식 공연단이다.

덴마크 메리 왕세자비 [사진=종로문화재단]

왕세자비는 한국과 덴마크 수교 60주년을 맞아 양국 '상호 문화의 해' 후견인으로서 다양한 문화 교류 활동에 적극 참여하고 있다.

김숙희 아이들극장 예술감독은 "이번 공연이 아이들에게 아동극 강국 덴마크의 훌륭한 작품을 어린이 전문 공연장에서 만나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hsj121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