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외신출처 > 로이터

로이터 "구글, 中화웨이와 거래 중단"

美정부 거래제한 기업 명단 공식 밝힌 뒤 조치

  • 기사입력 : 2019년05월20일 04:51
  • 최종수정 : 2019년05월20일 16:5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LA(어바인)=뉴스핌]김정태 특파원=구글이 하드웨어·소프트웨어 이전이 필요한 화웨이와의 거래를 중단했다고 로이터통신이 19일(현지시간) 소식통을 인용해 밝혔다. 이는 미국 정부가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를 거래제한 기업 명단에 올린 뒤 나온 민간 기업의 조치다.

 이에 따라 화웨이는 구글의 안드로이드 운영체계와 구글스토어, G메일 앱 등 접근이 상실된다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앞서 미 상무부는 지난 16일 화웨이와 화웨이의 68개 계열사를 거래제한 기업 리스트에 올렸다. 화웨이와 해당 계열사들은 미국 기업에서 부품 구매 등을 할 때 미국 당국의 허가를 받아야 한다.

로이터통신은 구글이 화웨이의 특정 서비스 세부 사항에 대해선 여전히 내부 논의를 진행 중이라면서도 화웨이가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오픈소스'를 통해 제공되는 안드로이드 운영체계에 대한 접근은 계속 접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트럼프 정부는 지난 16일(현지시간) 화웨이를 정식으로 거래제한 기업 명단에 올리면서 미국 기업과의 거래는 사실상 어렵게 됐다.…

dbman7@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