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한국도시재생학회 "폐광지역 도시재생 길을 묻다"

  • 기사입력 : 2019년05월19일 10:40
  • 최종수정 : 2019년05월19일 10:4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동훈 기자 = 강원도 폐광지역의 도시재생 전략을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19일 한국도시재생학회에 따르면 지난 17일 강원도 원주시 한국광해관리공단 본사 대강당에서 '상반기 종합학술대회'가 이청룡 한국광해관리공단 이사장과 최명서 영월군수를 비롯한 내외빈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한국도시재생학회 관계자와 내외빈이 학술대회를 마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도시재생학회]

이날 학술대회는 '폐광지역 도시재생의 전략과 발전방향'이라는 주제로 기획세미나, 전문가세미나, 대학원생 논문발표 순으로 진행됐다.

기획세미나는 김이탁 국토교통부 도시재생기획단장의 '도시재생뉴딜정책' 기조강연에 이어 △박소영 국토연구원 박사의 '지역활성화를 위한 도시재생현황과 과제' △고도인 한국광해관리공단 실장의 '폐광지역 도시재생의 새로운 패러다임' △이용규 정선군 도시재생지원센터장의 '도시재생의 첫걸음: 어제까지의 모든 것이 유산이다' 발표와 토론으로 구성됐다.

이어 열린 전문가 세미나에서는 △도시재생에 있어 로컬거버넌스의 지역재생역량 △도시재생에서의 전통시장 역량에 대한 발표와 토론이 있었다.

마지막 대학원생 논문발표장에는 강릉원주대학교와 상지대학교  학부 학생 50여명도 참석해 학술분위기를 고조시켰다.

 

dongle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