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증권

서린메디케어, 2019년 중소기업인대회 '대통령 표창' 수상

  • 기사입력 : 2019년05월17일 19:03
  • 최종수정 : 2019년05월17일 19:0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경환 기자 = 서린메디케어는 지난 14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중소기업인대회'에서 중소기업육성을 통해 국가산업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17일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서린메디케어는 플라즈마 기술을 활용한 병원용 의료기기 및 미용기기, 셀프 미용기기 분야에서 해외시장 개척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며 "현재 40여 개국에 제품을 수출하는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 중"이라고 했다.

서린메디케어가 지난 14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중소기업인대회'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사진 왼쪽 첫 번째가 김병철 서린메디케어 대표. [사진=서린바이오사이언스]

서린메디케어는 2013년 2억원 대 매출에서 2018년에는 40억원으로 20배 성장했다. 올해에는 국내 및 해외시장에서의 브랜드 인지도 제고를 위한 마케팅 활동을 강화시켜 나가고 있다. 특히, 일본 및 아시아시장에서 현지 마케팅 및 전문 유통업체와의 협업을 통해 해외시장 진출을 확대하고 있으며, 가시적인 성과를 기대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지난 3월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국제의료기기전에 플라즈마 의료·미용 기술을 선보였다"면서 "플라즈마 비티(Plasma BT), 플라손(PlaSon), 플라즈마 샤워(Plasma Shower) 등 다양한 제품 소개를 통해 고객 및 관련업계로부터 호평을 받았다"고 전했다.

그는 이어 "주력 상품인 플라즈마 제품군 외에도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페이스 토탈 관리 기기 '프로페이셜(ProFacial)', 전신관리 기기 '멀티쉐이프(Multishape)'와 '멀티쉐이프 미니(Multishape Mini)', 고주파 치료 기기 '인티마알에프(Intima RF)' 등 다양한 제품군을 보유하고 있다"며 "올해에도 3~4개의 혁신적인 신제품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서린메디케어는 서린바이오사이언스의 자회사로, 플라즈마 기술분야에서 특허 상표 디자인 등 지식재산권 40여 건을 보유 중이다. 해외시장 개척을 통해 기술 개발 및 시장 개척 역량 인정받아, 2018년 중소기업벤처부로부터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지정됐다. 지난해 11월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김병철 대표는 대한민국 엔지니어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김병철 서린메디케어 대표는 "특허기술을 바탕으로 지속적인 신제품 개발을 통해 메디컬 에스테틱 분야를 선도하고, 고객의 건강과 아름다움에 기여하는 기업으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소기업인대회는 1990년부터 시작돼 올해 30회째를 맞았다.

 

hoa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