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핀테크

"금융혁신 직접 체험해봐"...'국내 최대 핀테크 축제' 23일 개막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서 23~25일…핀테크 성공사례 소개
금융당국 주도의 최대 규모 핀테크 포럼

  • 기사입력 : 2019년05월17일 14:16
  • 최종수정 : 2019년05월17일 14:1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진호 기자 = 금융당국이 주도해 핀테크 활성화와 금융혁신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는 대규모 포럼인 '2019 코리아 핀테크 위크' 개막이 일주일 앞으로 다가왔다.

[사진=게티이미지]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오는 23일부터 3일간 서울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19'를 개최한다.

이번 코리아 핀테크 위크에서 참가자들은 금융규제 샌드박스, 오픈뱅킹, 마이데이터, 5G, 클라우딩, 블록체인, AI 등 핀테크에 활용되는 첨단기술을 직접 시연·체험할 수 있다.

체험형 프로그램 운영과 서비스 홍보를 위해 총 3개의 부스(핀테크 주제관, 핀테크 체험관, 금융핀테크관)가 운영된다.

핀테크 체험관에 참석하는 기업은 와디즈·페이콕·카카오페이·에이젠글로벌·피노텍·핀트·위닝아이·뱅크샐러드·삼성전자·한국NFC 등 총 10개다.

금융핀테크관에는 국내 주요 금융사 12곳(우리은행·하나은행·NH농협은행·신한금융그룹·기업은행·KB금융그룹·비씨카드·교보생명·한화생명보험·삼성카드·VISA·미래에셋대우)이 참여한다.

개막식이 열리는 23일에는 핀테크 기업들의 성공사례를 소개하고 해외 진출과 투자 상담과 세미나가 진행되는 '비즈니스 데이'가 진행된다.

최종구 금융위원장을 필두로 더글라스 피진 안트 파이낸셜 국제사업 부문 대표, 매트 딜 비자 글로벌 대표, 사이먼 스미스 주한 영국대사 등이 연사로 나설 예정이다.

24일엔 채용설명회와 아이디어공모전 등이 열리는 '청춘 데이', 25일 금융교육·상담과 퀴즈쇼가 열리는 '패밀리 데이'로 진행된다.

채용설명회에선 핀테크 기업, 금융회사, 금융공기업의 핀테크 분야 업무를 소개하고 취업 정보를 제공한다. 시니어, 어린이, 청장년층 등을 대상으로 한 맞춤형 금융교육 및 상담도 실시된다.

또 글로벌 핀테크 정책동향·샌드박스 운영 사례·인슈어테크·레그테크 등을 주제로 세미나도 진행된다.

핀테크 기업과 투자사를 위한 '기업 투자데이'도 열린다.

투자유치를 희망하는 핀테크 기업의 스케일업(Scale-Up)을 위해 국내외 투자자 등을 대상으로 기업 IR을 진행하는 방식으로 이뤄지며 송금, 로보어드바이저, 결제시스템, 금융상품(투자, 대출 등) 플랫폼 등 국내 및 해외에 진출한 우수 핀테크 기업 10곳이 발표할 예정이다.

IR이 예정된 핀테크 기업은 디셈버앤컴퍼니자산운용·센트비·에스비씨엔·에이젠글로벌·크래프트테크놀로지스·파운트·페이콕·피노텍·핀다·핀테크 등이다.

핀테크 기업의 투자유치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기업 IR 이후 국내외 투자자와 투자 개별 상담 및 네트워크가 진행될 예정이다.

국내 VC(벤처캐피털)·투자자 등 30~40개사 및 해외 VC 10개사가 투자자로 참석한다.

금융위 관계자는 "금융혁신의 일환으로 핀테크에 대한 국민적 인식 확산을 위해 행사를 준비했다"며 "매년 정기적으로 개최해 아시아 지역의 최고 핀테크 행사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rpl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