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 산업

[업종분석] 권토중래 2019년 중국 게임 시장, 메이저 게임사 전략 분석

2019년 게임 시장 회복 기대, 중국 주요 게임사 영향력 확대 전망
중국기업 자체개발·해외 인기작품 복제통한 '중국산' 게임 출시 활발

  • 기사입력 : 2019년05월16일 16:28
  • 최종수정 : 2019년05월16일 16:2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편집자] 이 기사는 5월 15일 오후 5시27분 프리미엄 뉴스서비스'ANDA'에 먼저 출고됐습니다. 몽골어로 의형제를 뜻하는 'ANDA'는 국내 기업의 글로벌 성장과 도약, 독자 여러분의 성공적인 자산관리 동반자가 되겠다는 뉴스핌의 약속입니다.

[타이베이=뉴스핌] 강소영 기자=2018년은 중국 온라인 산업계의 '전환점'이 되는 한 해였다. 중국 감독 당국이 지난해 초부터 게임 영업허가증인 '판호' 발급을 중단하면서 게임 산업 성장세가 둔화됐다. 그러나 지난해 말 국내 업체를 대상으로 한 판호 발급이 재개되고, 올해 3월 1년 만에 외국 기업에 대한 판호 발급도 다시 시작되면서 2019년에 중국 게임 시장이 활기를 회복하고 있다. 

지난해 게임 산업계 전반의 위축 속에서 중국 메이저 게임 배급사와 개발사들도 어려운 한 해를 보냈다. 그러나 정부 정책과 시장 변화 속에서 중국 주요 게임사들은 전략 재정비에 나서며 다가올 새로운 게임 시장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는 움직임이 뚜렷했다. 2018년 중국 게임 시장 현황과 중국 메이저 게임 회사의 전략을 분석해 소개한다. 

◆ 2018년 판호 발급 중단 게임 시장 위축, 올해 판호 재개 시장 회복 기대 

2018년 중국 게임 시장 실질 영업수입은 2144억 4000만 위안(약 37조 원)으로 전년 대비 5.3%의 성장세를 기록했다. 판호 발급 중단 등으로 성장률이 지난해 보다 크게 위축됐다. 지난해 중국 온라인 게임 이용자는 6억 2600만 명으로 지난해보다 7.35% 증가했다. 최근 10년래 가장 낮은 성장률을 기록했다.

그러나 정부의 게임산업 환경 정비와 정책 지도 아래 일부 우량 중국 게임 개발사들은 지난해 역성장을 실현했다. 특히 국내 시장을 넘어 해외시장에서도 중국 게임사들의 게임 매출이 큰 폭으로 늘어난 점이 눈에 띈다. 2018년 중국 게임사 자체개발 온라인 게임의 해외 매출은 95억9000만 위안으로 전년 대비 15.8%가 증가했다.

전 세계 온라인 게임 시장에서 중국 시장이 차지하는 비중도 절대적이다. 2018년 게임 매출 증가율이 둔화했지만, 전 세계 전체 게임 시장에서 중국의 비중은 23.6%에 달한다. 

◆ 텐센트(騰訊): '짝퉁 배그' '화평정영(和平精英)' 매출 순익 급증 기대 

2018년 텐센트의 영업수입은 2126억 9400만 위안으로 전년 대비 32%의 증가율을 기록했다. 순이익은 787억1900만 위안으로 10%가 증가했다. 그러나 지난해 4분기 실적은 전년 같은 기간 대비 31.58%가 급감했다.

게임 부문 실적도 대폭 감소했다. 지난해 모바일 게임 매출은 전년 대비 24% 증가했다. 그러나 1분기 이후 분기별 매출은 가파른 하락세를 보였다. 1분기 287억 위안에서 4분기 241억 위안으로 분기별 매출 증가율이 26%에서 -1%로 급락했다.

그러나 2019년 텐센트 게임 사업 부문의 전망은 밝은 편이다. 텐센트가 자체 개발한 배틀로열 게임 '화평정영(和平精英)'이 판호 순조롭게 획득하고, 출시 하자마자 시장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기 때문이다.

'화평정영'은 한국의 플레이언즈노운즈 배틀그라운드(이하 배그)를 모방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이러한 의혹에도 중국에서 '화평정영'은 폭발적이다. 텐센트는 한국의 '배그' 모바일판을 무료로 서비스해왔지만, '배그'가 중국에서 판호 획득에 실패하자 배그 서비스를 중단했다. 그리고 '배그'를 거의 복제한 것으로 보이는 '화평정영'을 출시했다.

중국 시장조사 기관의 예측에 따르면, '화평정영'의 출시 초기 월간 충전금액이 적어도 15억 위안에 달하고, 평균 월간 충전금액은 8억 위안을 유지할 전망이다. 연간으로 환산하면 100억 위안을 돌파할 것으로 보인다. '화평정영'을 통한 연간 순이익도 20억 위안을 넘어설 것으로 기대된다.

◆ 넷이즈(網易): 게임 사업 부문 다변화, 블리자드 게임 중국 운영권 2023년까지 연장 

넷이즈(중국명: 왕이)는 최근 몇 년 게임 사업 부문 다변화를 추진하고 있다. 온라인 게임에 치중했던 사업 구조를 조정해 전자상거래·광고·기타 혁신형 서비스 사업 전략을 강화하는 추세다.

지난해 넷이즈의 전체 매출에서 온라인 게임이 차지하는 비중은 59.9%로 집계됐다. 2016년 73.3%, 2017년 67% 보다 확연히 줄어든 수치다.

게임 사업 부분의 총매출은 줄어들고 있지만, 게임 서비스 업무 자체는 여전히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2018년 넷이즈의 온라인 게임 서비스 순 매출액은 401억900만 위안으로 전년 대비 10.8% 증가했다. 게임 부문 매출 증가의 '1등 공신'은 넷이즈의 인기 게임 '황야행동(荒野行動)', '초유향(楚留香)'과 '제오인격(第五人格)'이다.

모바일 시장 전문 조가 기업 센서타워(SensorTower)에 따르면 '황야행동(영문명: Knives Out)'의 경우 2018년 3월 이후 중국 모바일 게임 해외시장 매출 순위에서 줄곧 상위 5위안에 들었다. 특히 8~12월까지는 1위를 지켰다.

특히 넷이즈가 블리자드 게임의 중국 대륙 게임 운영권을 2023년까지 연장하는데 성공한 점도 게임 사업 부문의 전망을 밝히고 있다.

◆ 37게임스(三七互娛) : 모바일 게임 개발에 전념

37게임즈(중국명: 싼치우휘)는 2018년 76억 3300만 위안의 매출을 기록했다. 매출 증가율은 23.33%에 달했다. 그러나 순이익 총액은 전년 대비 36.38%가 감소한 12억 1900만 위안에 그쳤다.

그러나 37게임스의 모바일 게임 매출은 우수한 실적을 실현했다. 지난해 매출이 55억8200만 위안으로 전년 대비 70%가까이 증가했다. 모바일 게임 배급과 연구로 인한 매출이 2018년 이 회사 매출 증가의 주요 동력원이 됐다.

지난해 37게임스의 모바일 게임 연구개발 투자 비용은 5억4000만 위안으로 전년 대비 23%가 늘어났다.

◆ 퍼펙트월드(完美世界) : 게임 기반 영화 드라마 사업 강화

퍼펙트월드(중국명: 완메이스제)는 자체 개발 인기 게임 주선(誅仙), 완미세계(完美世界), 신조협려(神雕俠侶) 등을 기반으로 한 TV드라마, 웹드라마와 영화 제작 등 사업 다변화 전략을 전개하고 있다.

2018년 이후 열화여가(熱火如歌), 주화(走火), 귀거래(歸去來) 등 여러 편의 드라마와 영화를 출시했다. 드라마와 '열화여가'와 동시에 출시된 모바일 게임 '열화여가'도 드라마 인기에 힘입어 시장에서 호평을 얻었다.

2018년 퍼펙트월드의 온라인 게임 매출은 54억 2100만 위안으로 전년 대비 4.06%가 감소했다. 그러나 드라마 영화 부문의 매출은 14.62%가 증가한 26억 1200만 위안을 기록했다.

◆ 자이언트 네트워크(巨人網絡): 게임 연구개발 투자 증가, 게임 IP 영향력 확대 

자이언트 네트워크(중국명: 쥐런왕뤄)는 갈수록 치열해지는 시장 환경과 산업 구조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자체 개발 게임 연구에 투자를 확대하고 있다.

2018년 연구개발 투자 확대와 정부의 게임 정책 조정, 판호 발급 중단의 영향으로 순이익이 큰 폭으로 감소했다.

그러나 '증도(征途)','선협세계(仙俠世界)'와 '구구대작전(球球大作戰)' 등 자체개발 게임을 기반으로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 막강한 실력을 행사하고 있다. 이 세 가지 게임 모바일 버전의 누적 사용자 수만 4억 명에 달한다.

js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