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은행

한은 "향후 무역협상 불확실성 높아…상황 주시"

미중 무역협상에 따른 국내외 금융시장 영향 점검

  • 기사입력 : 2019년05월13일 10:09
  • 최종수정 : 2019년05월13일 17:2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백진규 기자 = 한국은행이 앞으로 미중 무역협상 전개상황을 지속 모니터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국은행은 13일 허진호 부총재보 주재로 통화금융대책반 회의를 개최했다. 미국의 대중 추가관세 부과 이후 국제금융시장 반응과 국내 금융·외환시장에 미칠 영향을 점검하는 자리였다.

미국의 추가관세 부과와 미중간 합의 실패에도 불구하고 향후 협상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면서 미 금리와 주가가 상승하는 상황이다. 또한 한국물의 경우 달러/원 NDF환율이 하락하고 CDS프리미엄은 축소하고 있다. 

이에 한국은행은 미중 무역협상 지속 전망 등으로 국제금융시장 변동성이 제한적이었으나, 향후 협상 과정의 불확실성이 높다며 전개상황을 계속 면밀히 모니터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국은행 로고 [사진=한은 홈페이지 캡처]

 

bjgchin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