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통신

"KT '원내비'로 출발·도착지 미세먼지 농도 실시간 확인하세요"

오늘부터 '원내비' 통해 미세먼지 등급 확인 서비스 제공

  • 기사입력 : 2019년05월08일 17:52
  • 최종수정 : 2019년05월08일 17: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성상우 기자 = KT의 내비게이션 서비스 '원내비' 이용자들은 출발지와 도착지의 미세먼지 농도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게 됐다.

KT는 8일부터 원내비를 통해 주행 중 실시간으로 미세먼지 등급을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를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고 밝혔다.

KT 원내비의 도착지 미세정보 안내 서비스 [사진=KT]

이 서비스는 운전자에게 현재 위치뿐 아니라 목적지 주변의 미세먼지 등급을 제공한다. KT의 미세먼지 정보 제공 플랫폼 ‘에어맵 코리아’의 실시간 데이터를 기반으로 해 정확성이 뛰어나다는 설명이다.

시간 단위로 제공되는 미세먼지 정보 안내 타 서비스와 달리 10분 단위의 실시간 미세먼지 정보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환경부가 제공하는 미세먼지 정보뿐만 아니라 KT가 약 1㎢ 내외로 세밀하게 구축한 전국 2000여개 측정망에서 나온 실시간 데이터를 모두 제공함으로써 국내 최대 규모의 미세먼지 측정 커버리지를 구현했다는 설명이다.

원내비 이용자라면 누구나 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원내비 앱을 실행하면 현 위치 주변의 미세먼지 정보가 바로 나타나고, 목적지를 입력하면 목적지 주변의 미세먼지 정보가 표시되는 방식이다. 위치 변화에 따라 미세먼지 등급이 나쁨 또는 좋음으로 변할 경우엔 화면 표시뿐만 아니라 음성으로도 안내해준다.

KT는 환경부와 협업해 원내비를 통한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 알림 서비스도 제공한다. 비상저감조치 발령일에 원내비를 접속할 경우 발령 지역 및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운행 단속 정보 등을 안내한다. 추후엔 원내비 앱에 배출가스 5등급 차량으로 등록한 이용자에게 현 위치와 목적지 기반의 세부적인 비상저감조치 발령 및 운행 단속 지역 정보도 제공할 예정이다.

최강림 KT 커넥티드카 비즈센터장 최강림 상무는 “운전자의 안전을 위하고, 미세먼지 문제에 대한 사회적 관심 및 고객의 니즈를 반영해 원내비에 실시간 미세먼지 정보 제공 서비스를 도입했다”면서 “운전자가 필요로 하는 다양하고 차별적인 콘텐츠를 원내비 및 차량 제조사 대상 커넥티드카 서비스에 지속 적용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wseo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