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베트남

[베트남 리포트] 빈패스트, 내년 전기버스 3000대 도입

  • 기사입력 : 2019년05월03일 12:03
  • 최종수정 : 2019년05월26일 15:1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시드니=뉴스핌] 권지언 특파원 = 베트남 대기업 빈그룹(Vingroup) 산하 자동차회사 ‘빈패스트(VinFast)’가 대기오염 및 소음 저감을 위해 내년에 전기 버스 3000대를 도입할 예정이라고 2일(현지시각) VN익스프레스가 보도했다.

빈그룹은 전기버스 서비스인 ‘빈버스(VinBus)’를 설립해 2020년 3월부터 하노이, 하이퐁, 다낭, 호치민, 칸토에서 전기 버스를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빈그룹은 단기적으로 3000대의 전기버스를 운영하고, 이를 위해 빈버스가 1조베트남동(약 503억원)의 자본금을 확보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해당 전기버스는 빈패스트가 제조할 예정이며, 첫 버스 인도는 올해 이뤄질 전망이다. 빈패스트는 전기차와 전기 스쿠터도 제조할 계획이다.

베트남 시내 전경 [사진=로이터 뉴스핌]

kwonji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