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전남

광주광역시교육청 중증장애인 공채 경쟁률 14.5대1

  • 기사입력 : 2019년05월03일 13:17
  • 최종수정 : 2019년05월03일 13:1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광주=뉴스핌] 조준성 기자 = 광주광역시교육청은 2019 교육공무직원 중증장애인 공개채용시험 경쟁률이 지난해 10.8대1보다 다소 상승하며 14.5대1을 기록했다고 3일 밝혔다.

청소보조직종 13명을 선발하는 이번 공개채용면접 시험에는 총 188명이 접수했다. 올해 시험은 오는 11일광주공업고등학교에서 실시된다. 합격자는 16일 광주광역시교육청 누리집을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지난해 광주시 교육청이 중증장애인 공개채용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광주광역시교육청]

기타 면접시험 관련 세부사항은 교육청 누리집 ‘2019년도 중증장애인 교육공무직원 면접시험 장소 공고문’을 통해 알 수 있다.

교육청 중증장애인 공개채용은 장애가 있는 시민들을 고용해 상생 협력의 조직문화를 조성해 나가기 위한 시교육청 정책의 일환이다.

광주시교육청이 지난 2018년 1월24일부터 26일까지 중증장애인이 근무하고 있는 관내 직속기관‧학교를 대상으로 자체 만족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86.2%(매우만족+만족 86.2%, 보통 11.7%, 불만족+매우불만족 1.9%)가 ‘중증장애인 직원이 상당한 도움이 되고 채용에 만족한다’고 답한 바 있다.

올해 공채 접수는 광주 6개 장애인 복지관에서 지난달 19일부터 26일까지 8일간 진행됐다.

js343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