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전남

이용섭 시장 "예산확보는 신발이 닳아지는 것에 비례"

간부회의서 " 확보 가능한 예산 누락되지 않도록 꼼꼼히 챙겨야"

  • 기사입력 : 2019년04월24일 09:41
  • 최종수정 : 2019년04월24일 09:4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광주=뉴스핌] 조준성 기자 =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내년도 국비사업 추가발굴과 선행절차 이행을 위해 힘써 달라고 각 실국에 당부했다.

이용섭 시장은 23일 시 중회의실에서 열린 화요 간부회의를 통해 “재정자립도가 열악한 광주시로는 많은 국비를 확보해야만 좋은 일자리 창출과 광주발전을 위한 사업들을 시행할 수 있다”며 “정부예산 편성절차상 이달 말까지 국비사업을 소관 중앙부처에 제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용섭 광주시장이 화요간부회의에서 "필요 예산이 절대 누락되지 않도록 꼼꼼히 챙겨야 된다"고 강조하고 있다. [사진=광주광역시]

이어 “각 실국에서는 정부 정책방향을 검토해 반드시 확보해야 할 예산이 누락되지 않도록 꼼꼼히 살펴주기 바란다”며 “특히, 정부에서 생활SOC 3개년 계획을 서둘러 발표한 만큼, 관련 신규사업 발굴과 기존사업에 생활SOC 개념을 더해 국비 확보 가능성을 높이는 데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예비타당성 조사, 재정투자심사 등 국비확보 선행절차도 각 실국장 책임 하에 중앙부처와 긴밀히 협조해서 상반기 내에 잘 마무리되도록 노력해 달라”고 지시했다.

이 시장은 “예산은 신발 닳아지는 것에 비례한다는 말이 있다”며 “중앙부처와 국회를 직접 방문해 국비예산의 필요성과 절실함을 논리적으로 잘 설명해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js343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