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가전

삼성전자, 중동지역에 2019년형 'QLED 8K' 출시

출시행사서 테크세미나 및 삼성 TV역사 코너 진행
“프리미엄 TV시장서 경쟁사와 격차 확대하겠다”

  • 기사입력 : 2019년04월18일 10:08
  • 최종수정 : 2019년04월19일 14:1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삼성전자가 중동지역에 2019년형 QLED TV를 출시했다.

17일(현지시간) 삼성전자는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 위치한 릭소스 호텔에 주요 거래선과 미디어를 초청해 2019년형 QLED TV 출시행사를 개최했다.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의 릭소스 호텔에서 열린 삼성전자의 2019년형 'QLED 8K TV' 출시 행사사진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이 행사에서 지난 1977년 출시한 ‘이코노 TV’부터 올해 새롭게 선보이는 ‘QLED 8K’까지 삼성 TV의 역사를 보여주는 코너를 마련했다. 퀀텀닷과 8K 해상도가 접목된 ‘QLED 8K’의 차별화된 기술을 심도 있게 소개하기 위한 테크 세미나도 진행했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테크 세미나에 참석한 업계 전문가들과 미디어는 ‘QLED 8K’에 대해 “퀀텀닷과 8K 해상도, 인공지능 기반 퀀텀 프로세서가 구현한 초고화질에 놀랐다”, “8K TV 시장의 높은 가능성을 봤다”며 호평했다.

이청용 삼성전자 중동 걸프 지역 법인장(상무)는 “‘QLED 8K’ 신제품을 필두로 프리미엄 TV 시장에서 경쟁사와의 격차를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글로벌 시장조사업체인 IHS마킷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중동·아프리카 지역에서 지난 2018년 금액 기준 점유율 42.4%를 차지했다.

 

nanan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