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부산·울산경남

허성무 창원시장, 포항지진 특별법 지지 챌린지 동참

  • 기사입력 : 2019년04월12일 10:40
  • 최종수정 : 2019년04월12일 10:4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창원=뉴스핌] 남경문 기자 = 창원시는 허성무 시장이 12일 지진으로 여전히 아픔을 겪는 포항시민에게 희망을 전해주고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한 ‘포항지진 특별법 국민청원 챌린지’ 캠페인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허성무 창원시장이 포항지진 특별법 지지 챌린지 동참 인증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창원시] 2019.4.12.

허 시장은 “반드시 포항지진특별법이 제정되어 포항 시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생활로 돌아가 웃음을 찾을 수 있도록 바라며, 창원시민도 함께 응원하고 있다”면서 “재난으로부터 안전하게 보호받을 수 있는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 창원시가 앞장서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11일 한정우 창녕군수로부터 지명을 받은 허성무 창원시장은 다음 릴레이 참여자로 이찬호 창원시의장, 김일권 양산시장, 강석주 통영시장을 지명해 릴레이를 이어간다.

이 캠페인은 포항지진 특별법 제정을 위한 청와대 국민청원에 20만명 돌파를 위해 ‘포항시 흥해 특별재생주민협의체’의 박인학 간사로부터 시작해 현재 12일 오전 9시 기준 19만6965명이 참가했으며 마감은 오는 21일까지이다. 

news234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