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북부

파주시, GTX 운정역사 건립 주민설명회 열어

  • 기사입력 : 2019년04월06일 10:57
  • 최종수정 : 2019년04월06일 10:5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파주=뉴스핌] 양상현 기자 = 경기 파주시는 5일 운정행복센터 다목적홀에서 GTX A노선(파주 운정-삼성) 사업시행자인 에스지레일 주식회사 주관으로 GTX 운정역사(가칭) 건립 주민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최종환 파주시장이 5일 운정행복센터에서 열린 GTX 운정역사 건립 주민설명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파주시]

이날 주민설명회에는 최종환 파주시장, 윤후덕 국회의원, 손배찬 파주시의장, 오승식 LH파주사업본부장, 도ㆍ시의원 등을 비롯한 주민 200여명이 참석했다.

사업시행자인 에스지레일 주식회사는 GTX 운정역사 건립 계획을 설명하고, 이어 한국토지주택공사에서 역사 주변의 토지이용계획 현황과 역세권 개발 기본구상(안)을 제시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GTX가 운행되면 하루 5만명 이상이 이용할 것으로 예상되므로 파주시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복합상가 및 환승기능이 포함된 복합환승센터 건립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주민건의사항을 환승센터 용역에서 충분히 검토하고, 국토교통부와 경기도, 한국토지주택공사, 에스지레일과 협의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yangsanghy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