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은행

KEB하나은행, 스마트폰뱅킹 서비스 베트남 확대

7개국 스마트폰뱅킹 서비스..글로벌 영토 확장 가속

  • 기사입력 : 2019년04월03일 09:38
  • 최종수정 : 2019년04월03일 09:3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최유리 기자 = KEB하나은행은 글로벌 스마트폰뱅킹 앱 '글로벌 1Q'을 베트남에서 서비스한다고 3일 밝혔다.

KEB하나은행은 지난 2015년 국내 은행 최초로 캐나다에 비대면 신규 계좌 개설이 가능한 글로벌 1Q를 출시했다. 이후 중국, 인도네시아, 브라질, 일본, 파나마까지 글로벌 서비스 영역을 확대했다. 이로써 KEB하나은행은 전 세계 7개국에서 스마트폰뱅킹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편의성도 강화했다. 기존 글로벌 은행들이 제공하던 스마트폰뱅킹 앱은 해당 국가 선택이 필수였으나 글로벌 1Q는 별도 국가선택 과정 없이 해당국을 자동으로 인식한다다.

로그인 후에는 모바일 일회용 비밀번호(OTP)를 발급받아 이체 및 송금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특히 모바일 OTP 발급 시 별도 앱 설치가 필요하지 않다. 초기화면에서 대부분의 거래가 가능하다.

KEB하나은행은 글로벌 스마트폰뱅킹 앱 '글로벌 1Q'을 베트남에서 서비스한다고 3일 밝혔다. [사진=하나은행]

yrcho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