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공정거래

[재산공개] 이효성 방통위원장 재산 25억7천만원...2억6천만원 증가

  • 기사입력 : 2019년03월28일 00:08
  • 최종수정 : 2019년03월28일 00:0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나 기자 = 이효성 방송통신위원장의 재산이 지난해보다 2억6000만원 가량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공개한 정기 재산변동사항 신고내역에 따르면 이 위원장은 지난해 23억614만원 재산에서 2억5953만원 증가한 25억6567만원의 재산을 신고했다.

김 위원장이 신고한 재산목록을 보면 전국 익산에 위치한 토지가 3992만원, 본인 명의의 서울 강서구 아파트 4억7200만원, 배우자 명의의 서울 강남구 개포동 아파트 10억800만원 등이었다. 

                                     [로고=방송통신위원회]

abc12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