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여성경제인협회, 여성벤처협회 "박영선 후보는 여성벤처정책 적임자"

  • 기사입력 : 2019년03월24일 06:00
  • 최종수정 : 2019년03월24일 06: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민주 기자 = 한국여성경제인협회(회장 정윤숙)와 한국여성벤처협회(회장 박미경)는 "박영선 중기벤처부 장관 후보는 여성중소벤처 정책 적임자"라는 입장을 밝혔다. 

정윤숙(왼쪽) 한국여성경제인협회장, 박미경 한국여성벤처협회장. [사진=한국여성경제인협회]

한국여성경제인협회와 한국여성벤처협회는 24일 공동 입장문을 내고 "박영선 후보는 개혁성향과 정책전문성을 두루 갖추고 있으며, 중소기업·소상공인에 친화적인 법안 및 정책 수립에 앞장서 왔다”며 “이러한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산재된 중소기업 정책을 합리적으로 조율하고 적극적으로 추진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또,  “여성창업증가율과 여성기업의 여성고용비율이 남성기업의 2배에 이르는 점을 감안하면 사회적 현안인 여성일자리 마련, 경력단절여성의 재취업, 여성스타트업 활성화를 통한 여성경제활동의 촉진이 절실한 때”라며 “현재 답보상태에 놓인 여성중소벤처기업 정책을 보다 추진력 있게 실행해 주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두 단체는 "신임 장관 후보자가 취임하면 대한민국 여성의 경제적 자립과 활동 촉진을 위해 적극 협력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박영선 중기벤처부 장관 후보. [사진=중기벤처부]

 

hankook66@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