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사회

[영상] 버닝썬 이문호 구속심사…몰래 오려다 들켜 아수라장

  • 기사입력 : 2019년03월19일 11:48
  • 최종수정 : 2019년03월19일 11:4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안재용 기자 = 마약 투약 및 유통 의혹을 받는 이문호 버닝썬 클럽 대표가 19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영장실질심사(구속 전 피의자 심문)에 출석했다.

법정을 향하는 과정에서 이 대표는 포토라인을 피해 들어가려다가 취재진과 뒤엉켜 소란을 빚었다.

이 대표는 클럽 내 마약 유통과 성매매 혐의 인정 여부, 마약 양성 반응이 나온 것을 어떻게 생각하는지 등에 대해 질문을 받았으나 아무런 대답도 하지 않았다.

기자들을 피해 몰래 출석하려다 들킨 이 대표는 취재진이 몰려들자 당황한 표정으로 "잠시만요", "지나갈게요"라며 도망치듯 법정으로 향했다.

 

anp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