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전남

고흥 간척지 쌀, '고품질로 해외 수출' 물꼬 터

흥양농협 해맞이 쌀... 20톤, 몽골 수출길 올라

  • 기사입력 : 2019년03월18일 13:23
  • 최종수정 : 2019년03월18일 13:2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광주=뉴스핌] 지영봉 기자 = 전남 고흥군(군수 송귀근)이 비옥한 간척지에서 생산된 고품질의 미질을 인정받아 흥양농협의 해맞이 쌀 20톤이 몽골 수출길에 올랐다고 18일 밝혔다.

흥양농협은 몽골 툴투시인터내셔널과 수출계약을 체결하고 지난 15일 광양항을 통해 해맞이 쌀 20톤을  수출했고, 향후 몽골 바이어 초청을 통한 수출협약 체결로 수출규모를 확대할 계획이다.

고흥군 간척쌀 수출 길에 .[사진=고흔군 ]

몽골로 수출된 흥양농협의 해맞이 쌀은 청정지역 해창만 간척지에서 생산되어 미질이 우수하고 밥맛이 좋아 품질 면에서 월등히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흥양농협은 고흥쌀의 뛰어난 품질을 바탕으로 국내 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사랑받는 쌀로 거듭나도록 노력해 나갈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고품질 고흥쌀을 지속적으로 수출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가고, 쌀은 물론 유자, 김 등 고흥 농수특산물의 안정적인 해외 판로 확보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yb258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