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롯데건설, 베트남 건설연구소와 기술협력 MOU

  • 기사입력 : 2019년03월14일 09:46
  • 최종수정 : 2019년03월14일 09:4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동훈 기자 = 롯데건설이 베트남과 건축과 토목 분야의 기술협약을 강화한다.

롯데건설은 지난 13일 베트남 하노이에 있는 베트남 건설부 산하 건설연구소(이하 IBST, Vietnam Institute for Building Science and Technology)와 건축, 토목, 환경 분야의 기술협력을 위한 MOU를 맺었다고 밝혔다.

롯데건설과 베트남 IBST가 기술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우측)롯데건설 기술연구원장 박순전 상무, (좌측)IBST Minh 원장[사진=롯데건설]

IBST는 베트남 건설 분야 최고 연구기관으로서, 약 600명의 연구인력이 연구개발, 표준정립, 인증, 감리 등의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또 이날 롯데건설과 IBST는 공동으로 기술세미나를 열었다. 이번 세미나에서 초유지 콘크리트 기술, 베트남 콘크리트의 산업부산물 활용 및 철근콘크리트 설계, 품질관리 및 인증업무 등을 다뤘다.

롯데건설 기술연구원장 박순전 상무는 “해외건설 프로젝트의 성공은 현지화에 달려 있으며 현지화의 기반은 기술에 있다”며 “이번 MOU가 베트남 프로젝트의 성공적인 수행을 위한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leed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