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유통

[잿빛공포] 온라인 미세먼지 관련제품 매출 최대 7배 '껑충'

  • 기사입력 : 2019년03월06일 09:36
  • 최종수정 : 2019년03월06일 09:3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준호 기자 = 최근 엿새 연속 수도권 등에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되면서 관련 상품 판매 또한 급증하고 있다.

이베이코리아의 G마켓·옥션·G9에서 최근 5일간(2월 28일~3월 4일) 미세먼지 관련 용품의 판매량은 전주 동기대비 최대 7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G마켓에서는 미세먼지 창문필터가 4배(300%), 황사·독감마스크(256%)와 산소발생기(238%) 판매량이 각각 3배 이상 늘었다.

공기청정기 렌탈상품(160%) 및 차량용 공기청정기(188%) 판매도 모두 2배 이상 증가했고, 일반 공기청정기도 59% 급증했다. 이 밖에 손소독기(25%)와 공기정화식물(26%) 등의 판매도 모두 늘었다. 해당 기간 동안 관련 용품 검색도 급증했다.

G마켓에서 ‘미세먼지 마스크’ 키워드 검색량도 전주대비 4배 이상(332%), ‘공기청정기’ 검색량은 90%나 늘었다. 필요에 의해 직접 용품을 검색 해 구매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옥션도 같은 기간 황사·독감 마스크 판매량이 3배 가까이(194%) 증가했고, 차량용 공기청정기(106%)와 눈건강·렌즈관리용품(135%)이 2배 이상 신장했다. 손소독기(76%)와 구강청결제(58%), 공기청정기(42%), 스타일러(32%) 등의 판매도 모두 증가했다.

해당 기간 G9는 관련 용품 판매가 최대 7배 이상 급증했다. 황사·독감 마스크(625%), 공기청정기(235%)를 비롯해 가전 필수템인 스타일러(89%)와 핸드워시(77%), 거품형 손세정제(78%)의 판매가 모두 늘었다.

이 같은 수요를 반영해, 온라인몰에서는 관련 프로모션을 발 빠르게 선보이고 있다.

G마켓은 ‘미세먼지 세상에서 살아남기’ 상설기획관을 마련하고, 마스크, 공기정화식물, 가전, 세정제 등 관련 용품을 총망라해 할인가에 판매한다. 옥션 역시 ‘미세먼지 대비 프로젝트’ 상설관을 열고, 다양한 미세먼지 대비 용품을 선보인다.

G9는 ‘미세먼지 심한 날 집밖은 위험해’ 테마관을 열고, 미세먼지를 피해 집에서 즐기기 좋은 취미 활동 제품을 한자리에 선보인다. 외출이 어려운 요즘 홈카페족을 위한 ‘집에서 홈 카페’ 테마 등 미세먼지 관련 용품을 구매 테마에 맞춰 분류한 것이 특징이다.

이베이코리아 관계자는 “연일 계속되는 미세먼지 경보에 본격적인 봄 황사철이 오기도 전에 마스크, 공기청정기 등을 찾는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며 “미세먼지 대응용품이 이제 생활필수품으로 자리잡으면서 G마켓과 옥션, G9에서는 관련 기획관을 상설 운영하는 등 필요한 용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도록 움직이고 있다”고 말했다.

이베이코리아 메시먼지 관련 상품[사진=이베이코리아]

 

j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