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교육

‘최악의 미세먼지’ 서울시교육청, 각급 학교 실외 수업 금지

서울시교육청, 학교 휴업은 검토하지 않아

  • 기사입력 : 2019년03월05일 14:40
  • 최종수정 : 2019년03월05일 14:4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경민 기자 = 서울시교육청은 서울에 초미세먼지(PM2.5) 경보가 발령돼 각급 학교에 실외 수업을 하지 말 것과 학사일정 조정 검토를 지시할 예정이라고 5일 밝혔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미세먼지가 매우나쁨 수준을 기록한 5일 오전 서울이 뿌옇게 보이고 있다. 2019.03.05 leehs@newspim.com

학교 휴업은 검토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초미세먼지 경보는 초미세먼지 시간 평균 농도가 150㎍/㎥ 이상으로 2시간 이상 지속될 전망일 때 발령된다.

km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