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정책

'동탄~수서 17분' SRT 출근열차 운행 시작

오는 8일부터 오전 1대, GTX 개통때까지 운행

  • 기사입력 : 2019년03월01일 16:00
  • 최종수정 : 2019년03월01일 16: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동탄신도시에서 서울 수서까지 출근시간이 17분으로 줄어든다.

1일 국토교통부와 ㈜SR에 따르면 오는 8일부터 SRT동탄역에서 수서역까지 출근열차를 운행한다.

출근열차는 주중(월~금) 오전 1회만 운행한다. 오전 7시38분 동탄역을 출발해 7시55분 수서역에 도착한다. 오는 8일부터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A노선 개통 때가지 운행할 계획이다.

SR은 정기권 중심으로 출근열차를 운영하되 수요조사를 실시해 추가발매를 결정할 예정이다.
운행 관련 세부사항은 SR 홈페이지와 SR 고속열차 앱에 확인할 수 있다.

국토부는 관계자는 "동탄~수서 SRT 출근열차 운행으로 동탄시민의 출근 불편이 개선되기를 기대한다"며 "다음달 광역교통위원회가 정식 출범하면 수도권을 비롯한 5개 대도시권의 혼잡한 교통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데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될 것이다"고 말했다.

 

s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