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철강

현대제철, 장애-비장애인 'H더불어하나' 캠프 눈길

함께 장보고 식사 준비하며 서로에 대한 이해도 높여

  • 기사입력 : 2019년02월01일 09:45
  • 최종수정 : 2019년02월01일 09:4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탁윤 기자 = 현대제철의 청소년 대상 장애인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장애인들의 대인관계 향상을 위해 실시하고 있는 ‘H더불어하나’ 캠프가 눈길을 끌고 있다.

31일 현대제철에 따르면, 현대제철은 지난 23일부터 2박3일간 임직원 자녀 30명이 장애 한국장애인주간보호시설협회 소속 장애인 30명과 함께하는 제주 문화탐방 활동인 ‘H더불어하나’행사를 진행했다.

‘H더불어하나’캠프는 현대제철이 지난 2014년부터 임직원 자녀들이 자연스럽게 장애인들과 어울리고 이들에 대한 이해를 넓힐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시작한 프로그램으로 한국장애인주간보호시설협회와 함께 마련하여 올해로 다섯 번째를 맞았다.

[사진=현대제철]

올해 캠프는 특히 참가자들이 스스로 선택하고 결정할 수 있는 기회를 줘, 레저, 힐링, 관광 중 하나의 테마를 선택해 취향에 맞는 여행을 할 수 있도록 했다. 또 ‘내가 만드는 저녁’ 이라는 활동을 통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저녁 메뉴를 선택하고 재료를 구입해 만들며 더욱 친밀해지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이번 여행에 참가한 서지영(가림고교 1, 16세)양은 “장애인과 함께 시간을 보낸 적이 없었기에 이번 캠프 참가가 설레는 한편 걱정도 많이 됐었는데, 막상 함께 하다 보니 재밌고 서로를 좀 더 알아갈 수 있는 좋은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현대제철은 임직원과 그 가족들이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봉사활동의 진정한 의미를 느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H더불어하나’캠프 이외에도 다양한 봉사활동을 실시 중이다.

 

 

tack@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