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은행

카카오뱅크 해외송금 30만건 돌파…재이용률 70%

  • 기사입력 : 2018년11월29일 15:16
  • 최종수정 : 2018년11월29일 15:1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진호 기자 = 한국카카오은행은 고객들이 카카오뱅크를 통해 해외은행으로 송금한 횟수가 30만건을 돌파했다고 29일 밝혔다.


카카오뱅크 해외 송금 서비스를 이용해 본 고객 10명 중 7명은 재이용 고객으로 분석됐다.

지난해 7월 말 대고객 서비스 시작과 함께 선보인 카카오뱅크 해외송금은 같은 해 8월 1만건을 기록한 후 올해 2월 10만건을 돌파했다. 이후 6월 말에는 20만을 기록했고, 10월 말 현재 30만건을 넘어섰다.

이용 건수의 증가에는 재이용 고객 영향이 컸다. 카카오뱅크가 올해 1월부터 10월까지 월 단위로 고객 이용 현황을 분석한 결과, 카카오뱅크 해외송금 서비스 이용 경험이 있는 고객의 재이용 비율은 약 70%에 달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카카오뱅크 앱에서 손쉽고 저렴한 수수료로 해외송금을 할 수 있다는 장점 덕분에, 기존고객 이용 비중이 꾸준히 유지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통화별 송금 건수 비중은 미 달러화 36%, 유로화 24%, 캐나다 달러화 11%, 호주 달러화 10%, 영국 파운드화 5% 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카카오뱅크는 내년 1분기에 세계 최대 송금결제 네트워크 기업인 웨스턴 유니언(Western Union)과 손잡고, '모바일 해외 특급 송금 서비스'를 선보인다.

기존 은행 영업점에서 웨스턴 유니언 송금 서비스를 이용할 때보다 매우 낮은 수준의 수수료로 전 세계 웨스턴 유니언 55만 곳의 가맹점을 통해 해외송금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rpl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