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장기하와 얼굴들', 10년만에 해체…"정규 5집 발매 끝으로 활동 종료"

  • 기사입력 : 2018년10월18일 12:52
  • 최종수정 : 2018년10월18일 12: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밴드 '장기하와 얼굴들'이 10년 만에 해체한다.

'장기하와 얼굴들'은 18일 공식 SNS를 통해 “장기하와 얼굴들이 정규 5집 앨범 발매를 끝으로 활동을 종료한다”고 밝혔다.

장기하와얼굴들이 10년만에 해체한다. [사진=두루두루 아티스트 컴퍼니]

이들은 “곧 발매될 5집은 장기하와 얼굴들의 마지막 앨범이 될 예정으로, 2019년의 첫날을 기점으로 저희 여섯 명은 각자의 길을 가게 된다. 가장 멋진 모습일 때 가장 아름답게 밴드를 마무리하려 한다”고 말했다.

소속사 두루두루 아티스트 컴퍼니는 “2008년에 싱글 ‘싸구려 커피’를 발매하며 밴드를 시작한 후 어느덧 10년이 흘렀다. 저희를 아껴 주시는 분들께는 이 결정이 마음 아프겠지만, 저희 여섯 명은 이후 각자 싱어송라이터, 연주자, 프로듀서, 디제이, 혹은 다른 형태의 아티스트로서 여러분을 만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장기하와 얼굴들은 팬들에게 가장 행복한 마무리를 선물하기 위해 5집 앨범 발매 직후부터 연말까지 다양한 경로로 팬들을 만날 준비에 매진 중이다.

각종 공연과 전시 등 활발한 활동을 통해 팬들의 보내준 애정과 관심에 보답하며 마지막 모든 순간들을 팬들과 함께 장식할 계획이다.

장기하와 얼굴들의 정규 5집이자 마지막 앨범 및 활동 관련 구체적 정보는 추후 순차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alice0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