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구경북

철도공단, 목포~보성 철도 최장 장동터널 굴착 완료

  • 기사입력 : 2018년10월02일 13:00
  • 최종수정 : 2018년10월02일 13: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전남 장흥군 장동면과 장흥읍을 연결하는 5.95km 길이 장동터널이 관통됐다.

2일 한국철도시설공단에 따르면 이날 영·호남 지역을 연결하는 남해안 동서축 간선철도망 중 하나인 목포(임성리)∼보성 철도건설 사업의 총 22개 터널 중 하나인 장동터널을 굴착을 완료했다.

이곳은 일 최대 3200톤의 용수가 발생해 지질여건이 열악했다. 이에 따라 철도공단은 터널 굴착시 ‘정보통신기술(ICT) 기반 터널 막장면 관리 시스템’을 시범 도입해 철저한 상시 계측을 거쳤다.

이 시스템은 터널 막장면 지질상태를 실시간 정보통신망으로 여러 기술자가 수시로 확인토록 함으로써 보다 안전한 터널 굴착 방법을 결정토록 하는 기법이다.

이에 따라 이번 터널 관통 과정에서 안전사고가 단 한 건도 없었다는 게 철도공단측 설명이다.

철도공단은 장동터널 공사에 총 1070억원의 예산을 투입했다. 지난 2015년 2월 굴착작업에 들어가 3년 8개월 동안 근로자 총 11만7600명과 일 평균 건설장비 25대가 투입됐다. 철도공단은 이 공사로 이 지역 일자리 창출과 경제 활성화에 기여했다고 설명했다.

이날 장동터널 관통식에 참석한 김상균 이사장은 “목포(임성리)∼보성 철도건설 사업의 최대 난공사인 장동터널이 무사고로 관통돼 후속공정에 더욱 박차를 가할 수 있게 됐다”며 “철저한 사업관리로 오는 2020년 적기 개통해 남해안 동서축 간선철도망으로서 영·호남 지역주민의 교통편의 증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nanan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